[활동] 1인 1책 릴레이 읽기 프로젝트 ‘환경책의 여행’

‘올해의환경책’이 첫 번째 여행자와 함께 여정을 시작했습니다.

2021년 스무 번째 ‘환경책큰잔치’를 맞이하여 더 많은 사람들과 환경책을 같이 읽고 싶어서 ‘환경책의 여행’이라는 프로젝트를 준비하였습니다.
그동안 환경정의가 선정한 ‘올해의환경책’ 50권이 여행을 떠날 준비를 하고 4월 22일 지구의 날부터 첫 번째 여행자를 모집하였습니다.

성수동의 헤이그라운드의 팝업스토어와 온라인 신청을 받은 결과, 많은 분의 참여로 모든 환경 책이 첫 번째 여행자를 만났습니다.
4월28일부터 시작되는 1인 1책 릴레이 방식의 환경책 읽기 여행은 6월25일에 여행을 마칠 예정입니다.
환경책의 여정은 첫 번째 여행자의 책 읽기가 끝나면, 주변 지인에게 같이 책 읽기를 권하며 책을 전달하는 것입니다. 그럼 그 환경 책은 두 번째 여행자를 만나게 됩니다.

우리는 책이 가지고 있는 힘을 잘 알고 있습니다. 어떤 책은 우리의 삶과 주변을 돌아보게 만들고 변화된 행동을 끌어내기도 합니다.  환경정의가 20년 동안 환경 책을 통한 활동을 지속하는 이유이기도 합니다. 환경 책 50권이 각각 만나는 n번째 여행자들이 일상의 습관을 바꾸고 행동을 모은다면 계속 심각해지는 환경문제의 가속을 막을 수 있을 것입니다.